황금기 콜 오브 듀티로 회귀하는 XDefiant

개발과 베타 기간 동안 엑스디파이언트는 종종 유비소프트의 콜 오브 듀티에 대한 답이라고 불렸습니다. 하지만 출시가 된 지금, 그 말이 얼마나 사실인지 알 수 있습니다. 엑스디파이언트는 현재 액티비전의 거물인 모던 워페어 2나 곧 출시될 블랙 옵스 6의 직접적인 경쟁자라기보다는 콜 오브 듀티가 전성기를 구가하던 2015년으로 돌아간 듯한 느낌을 줍니다.

말도 안 되는 총격전

총격전을 보여주는 XDefiant 게임플레이 스크린샷

(이미지 출처: Ubisoft)

2015년은 블랙 옵스 3의 해로, 스페셜리스트, 능력, 궁극기, 그리고 이동성을 강화하는 추진기 팩이 출시되었습니다. 여기에는 후자가 등장하지 않지만, 엑스디파이언트 진영은 패시브, 액티브, 궁극기 능력을 모두 갖추고 있어 변장 전문가라고 할 수 있습니다. 이러한 특징이 메타게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판단하기는 아직 이르지만, 초기 인상은 그리 뚜렷하지 않다는 것입니다. 대부분의 엑스디파이언트 전투는 정확성, 반사 신경, 상황에 맞는 무기를 사용하는 등 순수한 총기 실력으로 승부가 결정됩니다.

이러한 총격전에서도 큰 만족감을 느낄 수 있는데, 이는 최고의 XDefiant 무기가 상당히 빠른 킬 타임을 보장하기 때문입니다. 콜 오브 듀티 게임은 종종 플레이어의 체력이 총알당 평균 피해량에 비해 너무 낮아서, 많은 플레이어가 구석에 숨어 있을 때 뒤에서 총을 맞고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상황에 빠지는 함정에 빠지곤 합니다. 반대로 헤일로와 같은 게임에서는 방패로 인해 킬 타임이 엄청나게 빨라지고, 에너지 소드나 그래브 해머와 같은 강력한 무기가 없다면 미처 인지하지 못한 채 잡히더라도 전투에서 항상 기회를 잡을 수 있습니다.

엑스디파이언트는 균형을 완벽하게 맞춥니다. 반사신경이 예리하다면 어떤 총격전에서도 기회를 잡을 수 있습니다. 킬스트릭이 완전히 생략된 덕분에 분노에 찬 죽음이 훨씬 줄어든다는 뜻이기도 합니다. 콜 오브 듀티에서 AC-130을 타고 총을 쏘거나 저거넛 슈트를 입고 뛰어다니는 것은 고래 싸움에 새우등 터지는 격이지만, 상대하는 모든 이에게 즐거움은 그다지 많지 않기 때문입니다. 무인 항공기와 같은 기본적인 킬 스트릭도 거의 필수적으로 사용해야 하기 때문에 COD의 재미를 앗아갈 수 있으며, 모두가 이에 대응하기 위해 특전을 실행하고 이러한 순환이 계속됩니다. 킬스트릭은 밸런스를 맞추기가 어렵습니다. 누구나 한 번쯤은 블랙 옵스에서 RC-XD에 의해 폭파된 적이 있기 때문에, 이를 포기하는 것이 더 건강한 메타를 위한 승리입니다.

개발과 베타 기간 동안 엑스디파이언트는 종종 유비소프트의 콜 오브 듀티에 대한 답이라고 불렸습니다. 하지만 출시가 된 지금, 그 말이 얼마나 사실인지 알 수 있습니다. 엑스디파이언트는 현재 액티비전의 거물인 모던 워페어 2나 곧 출시될 블랙 옵스 6의 직접적인 경쟁자라기보다는 콜 오브 듀티가 전성기를 구가하던 2015년으로 돌아간 듯한 느낌을 줍니다.

총격전을 보여주는 XDefiant 게임플레이 스크린샷

말도 안 되는 총격전

(이미지 출처: Ubisoft)

2015년은 블랙 옵스 3의 해로, 스페셜리스트, 능력, 궁극기, 그리고 이동성을 강화하는 추진기 팩이 출시되었습니다. 여기에는 후자가 등장하지 않지만, 엑스디파이언트 진영은 패시브, 액티브, 궁극기 능력을 모두 갖추고 있어 변장 전문가라고 할 수 있습니다. 이러한 특징이 메타게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판단하기는 아직 이르지만, 초기 인상은 그리 뚜렷하지 않다는 것입니다. 대부분의 엑스디파이언트 전투는 정확성, 반사 신경, 상황에 맞는 무기를 사용하는 등 순수한 총기 실력으로 승부가 결정됩니다.

읽어보기  베데스다는 게임스컴에서 스타필드 개장을 예고했는데, 폴아웃과 스카이림에 버금가는 규모를 자랑합니다.

이러한 총격전에서도 큰 만족감을 느낄 수 있는데, 이는 최고의 XDefiant 무기가 상당히 빠른 킬 타임을 보장하기 때문입니다. 콜 오브 듀티 게임은 종종 플레이어의 체력이 총알당 평균 피해량에 비해 너무 낮아서, 많은 플레이어가 구석에 숨어 있을 때 뒤에서 총을 맞고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상황에 빠지는 함정에 빠지곤 합니다. 반대로 헤일로와 같은 게임에서는 방패로 인해 킬 타임이 엄청나게 빨라지고, 에너지 소드나 그래브 해머와 같은 강력한 무기가 없다면 미처 인지하지 못한 채 잡히더라도 전투에서 항상 기회를 잡을 수 있습니다.

총격전을 보여주는 엑스디파이언트 게임플레이 스크린샷

엑스디파이언트는 균형을 완벽하게 맞춥니다. 반사신경이 예리하다면 어떤 총격전에서도 기회를 잡을 수 있습니다. 킬스트릭이 완전히 생략된 덕분에 분노에 찬 죽음이 훨씬 줄어든다는 뜻이기도 합니다. 콜 오브 듀티에서 AC-130을 타고 총을 쏘거나 저거넛 슈트를 입고 뛰어다니는 것은 고래 싸움에 새우등 터지는 격이지만, 상대하는 모든 이에게 즐거움은 그다지 많지 않기 때문입니다. 무인 항공기와 같은 기본적인 킬 스트릭도 거의 필수적으로 사용해야 하기 때문에 COD의 재미를 앗아갈 수 있으며, 모두가 이에 대응하기 위해 특전을 실행하고 이러한 순환이 계속됩니다. 킬스트릭은 밸런스를 맞추기가 어렵습니다. 누구나 한 번쯤은 블랙 옵스에서 RC-XD에 의해 폭파된 적이 있기 때문에, 이를 포기하는 것이 더 건강한 메타를 위한 승리입니다.

인접한 e스포츠

(이미지 출처: Ubisoft)

엑스디파이언트가 이렇게 기본으로 돌아간 이유에 대한 명확한 답은 없지만, 제가 추측하기로는 개발팀에 있는 두 명의 특정 인물 덕분이라고 생각합니다. 첫째, 마크 루빈은 엑스디파이언트의 총괄 프로듀서로 2005년부터 2015년까지 인피니티 워드에서 같은 직책을 맡았습니다. 즉, 그는 최소한 콜 오브 듀티 4: 모던 워페어, 모던 워페어 2, 모던 워페어 3, 콜 오브 듀티: 고스트의 리드 중 한 명이었습니다. 후자를 제외한 초기 모던 워페어 3부작은 역대 최고의 콜 오브 듀티 게임 중 하나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, 최신작에 비해 훨씬 더 단순하게 제작되었습니다.

패트릭 “애치스” 프라이스는 XDefiant의 개발자 중 한 명으로, 전 콜 오브 듀티 프로 플레이어 출신입니다. 그는 약 10년간 정상급 선수로 활동하며 2010년부터 2020년까지 두 번의 세계 챔피언쉽에서 우승했으며, 금지 및 제한이 시행된 후 XDefiant가 콜 오브 듀티 e스포츠 규칙 세트와 비슷한 느낌을 주는 데 어느 정도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보입니다. 블랙 옵스 2, 3, 4는 최고의 플레이어와 분석가들 사이에서 콜 오브 듀티 경쟁전의 황금기로 꼽히는 게임으로, 유비소프트가 이러한 시대를 반영하여 경쟁전 XDefiant를 출시할 것이 확실시됩니다.

기술 기반 매치 메이킹

(이미지 크레딧: Ubisoft)

하지만 콜 오브 듀티에서 고레벨 플레이어들이 불만을 제기하는 부분 중 하나가 바로 실력 기반 매치메이킹(SBMM)입니다. 상위 백분위수에 속하는 플레이어가 비랭크 매치를 플레이할 때 자신보다 실력이 떨어지는 상대와 매칭되는 것은 당연히 재미가 없기 때문에 이 문제는 끝없는 논쟁거리가 되고 있습니다. 그래서 소셜 미디어에서는 콜 오브 듀티에서 SBMM 파라미터를 변경하거나 아예 없애야 한다는 요구가 많지만, 이는 매우 소수에 불과합니다.

읽어보기  어쌔신 크리드 신기루 발굴지에 도착하여 단서를 찾는 방법
Frenk Rodriguez
Frenk Rodriguez
안녕하세요, 제 이름은 Frenk Rodriguez입니다. 나는 내 글을 통해 명확하고 효과적으로 의사 소통하는 강력한 능력을 가진 경험 많은 작가입니다. 저는 게임 산업에 대해 깊이 이해하고 있으며 최신 트렌드와 기술에 대한 최신 정보를 유지합니다. 꼼꼼하고 정확하게 게임을 분석하고 평가할 수 있으며 객관성과 공정성을 가지고 업무에 임합니다. 나는 또한 내 글과 분석에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관점을 도입하여 내 가이드와 리뷰가 독자들에게 매력적이고 흥미로울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. 전반적으로 이러한 자질 덕분에 게임 산업 내에서 신뢰할 수 있고 신뢰할 수 있는 정보 및 통찰력의 출처가 될 수 있었습니다.